대동강 페일에일 커피, 술, 음료





개짱맛있었다 진심... 상큼하게 시작해서 갑자기 쌉쌀하고 묵직한 맛이 훅 치고 들어오는데 와ㅋㅋㅋㅋㅋㅋ 자몽 맛 같았음. 한 병 맛있게 냠. 집에 쟁여두고싶다.

요새 집에 쟁여두고 있는 맥주는 크로넨부르크의 1664 블랑. 작년부터 솔찬히 마시고 있다. 4캔 만원 행사가 영원했으면 좋겠어......




덧글

댓글 입력 영역

분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