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그 : 술 요약보기전체보기목록닫기

1 2 3 4

대동강 페일에일

개짱맛있었다 진심... 상큼하게 시작해서 갑자기 쌉쌀하고 묵직한 맛이 훅 치고 들어오는데 와ㅋㅋㅋㅋㅋㅋ 자몽 맛 같았음. 한 병 맛있게 냠. 집에 쟁여두고싶다.요새 집에 쟁여두고 있는 맥주는 크로넨부르크의 1664 블랑. 작년부터 솔찬히 마시고 있다. 4캔 만원 행사가 영원했으면 좋겠어......

Kilkenny Irish Cream Ale

지인이 너 이거 좋아할거같아! 라기에 사먹어본 맥주인데, 1. 크리미한 텍스쳐??는 강점이었으나 2. 맛이 전반적으로 밋밋하고 3. 도중에 알콜 맛이 올라오고 4. 끝맛이 씀.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먹다 포기한 맥주는 아주 오랜만이었고 앞으로도 먹을 일 없을것이다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Kozel - Dark

간식으로 마시기 좋은 맥주. 흑맥주 치고 쌉쌀함이나 홉 탄 냄새가 적은 편이다. 코코아 맛이 난다. 그냥 가볍게 호로록 하기 좋고, 도수도 무척 낮다.요새 흑맥주+햄/소세지 조합에 꽂혔는데, 이 맥주는 홉 탄 맛이 세지 않아서 그런지 어울리지 않기도 하고 어울리기도 하고ㅋㅋㅋㅋ 걍 잘 먹었다.

홍대의 어느 크래프트 맥주집

위치는 아는데 가게 이름을 안외워놔서ㅋㅋㅋㅋㅋ 클럽 빵 있는 큰골목에, 건너편 길에 있는 맥주집입니다.. 기대 없이 들어갔는데 생각보다 맛있어서 만족!이건 첫 잔. 바이스. 바이젠하우스의 대표 맥주라고...하는데 별 특색없이 괜찮게 마셨다.둘째잔. 즈므블랑. 강원도 강릉 버드나무의, 국화와 산초를 가미했다는 맥주인데 스파이시하다는 설명과 달리 마일드하고...

지리산 기운 내린 강쇠

존나맛없으니까 정말 아무도 이 술에 돈을 쓰지 않았으면 좋겠네요. 혜화 삼촌은총각에서 팔길래 먹었는데 으시발 돈버리고 입버리고.이 집 안주는 다 맛있었어요.

존나먹은 1박2일 feat.ㅁㅅ

먹은것 리스트를 정리해보자어제 저녁에 회식있었다. 돼지고기 많이 먹었다.커피도 맛있는거 마셨다.그리고 딩네집에 도착한 생강씨는 술판을 벌이기 시작하는데 ㅋㅋㅋㅋㅋㅋㅋㅋ1. 35도짜리 안동소주와 죠스 떡볶이와 김말이와 샐러드마시따. 안동소주 되게, 청주계열인데 곡물맛 적고 깔끔함. 애용할것이다.2. 블루베리와 버니니천국이다.3. 체리와 블루베리저녁부터 저...

Belvedere Vodka

침대 옆에 보드카랑 오렌지 주스를 갖다 두고 보드카 선라이즈를 존나 많이 해먹었다. 이러다가 살이 감당 안 되게 찌지 싶어서 찬장으로 옮김ㅋㅋㅋㅋㅋㅋ 맛이 깔끔해서 보드카 비율을 높여도 술맛이 거슬리지 않는다. 칵테일을 만들고 나면 딱 맛있는 보드카의 풍미만 남겨주는 술. 보드카 좋아하시는 분이 선물해 주셨는데ㅇㅇ 보드카는 여기 정착할지도ㅇㅇ

Willian Brau - Weizen

동일 브랜드의 세 가지 맥주 중 가장 무난한 맛이었고, 솔직히 큰 특색은 못 느꼈다ㅋㅋㅋ 그러나 맛있었지. 맛있고 무난한 바이젠입니다. 식빵피자와 함께 먹었습니다.

桃川, 안주들

팩에 든 사케(桃川)와 장조림, 마늘과 채소 많이 넣고 구운 고기, 토마토 양파 샐러드. 느긋하게 맛있게 잘 먹었다.술 이름은 좌에서 우로 읽어 카와모모인 줄 알았더니, 위에 영어로 모모카와라고 적혀있네ㅋㅋㅋ 모모카와로구나..술은 아주 부드럽게 스르륵 넘어가는 종류다. 마시는지 안 마시는지도 모르게 호록호록 마시게 됨. 첫맛 조금 달긴 한데 단 술이라고...

Willianbrau - Alt Ale

달콤하고 향긋함. 새콤한 첫맛으로 시작해서 꿀 맛? 꽃 향기? 그런 게 느껴지고 깔끔하게 끝난다. 기포는 그리 크지 않고. 안주 없이 맥주만 한 캔 할 때 굉장히 좋을 것 같은 맛이다. 이 브랜드 맥주 세 개 중 두 개가 다 맛있으니, 곧 마실 바이젠도 기대가 된다. 당분간 이 브랜드 계속 마실듯.
1 2 3 4

분석